강진군은 문화체육관광부가 지정한 전국 90개, 1,470킬로미터(km)의 걷기 여행 구간 중 강진의 ‘남도 순례길 구간’에 새로운 산책로를 개설하여 관광객 맞이에 들어갑니다.

 

강진문화관광 홈페이지 www.gangjin.go.kr/culture/


위 구간은 남도 유배문화와 다양한 순례 자원을 체험할 수 있는 구간으로, 강진에서 노을이 장관을 이루는 곳으로 정평이 났으나 주변에 따로 마련된 산책로가 없어 이를 지나는 군민과 관광객들에게 아쉬움을 안겼던 것이 사실입니다.

이에 노을 경관 조성사업의 일환으로 산책로 개설공사를 추진하여, '칠량면 영복리'부터 '대구면 사당리'까지 야자 깔판(매트) 구간과 목판길(데크로드) 구간을 조성하였습니다.

아울러 길이 2킬로미터, 폭 3미터의 해안 산책 구간 조성도 완료하였습니다. 

강진군은 이번 산책로 개설 공사를 통하여 ‘남도 순례길 구간’에서 자전거와 걷기 여행은 물론 강진을 찾는 관광객들이 안전하고 여유롭게 노을을 감상할 수 있는 공간으로 만들어 나갈 계획입니다.

이승옥 강진군수는 “코로나19로 지친 관광객들에게 탁 트인 자연의 아름다움과 힐링을 선사하며, 지역관광과 연계한 감성 관광지를 조성하기 위해 노력하겠다”고 말했습니다.

 

○ 새로 개통한 남도순례길 산책로 사진


출처 : 전라남도 강진군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