해양수산부(장관 문성혁)는 봄의 절정기에 접어든 2021년 4월 이달의 수산물로 바지락과 멸치를 선정하였습니다.

봄이 제철인 '바지락'은 우리나라 사람들이 가장 많이 먹고 즐겨 찾는 조개류 중 하나입니다.

 

바지락은 성장이 빠르고 번식이 잘되어 우리나라 바닷가 어디서나 쉽게 만날 수 있는 저렴한 가격의 수산물입니다.


영양학적으로도 우수한 바지락은 지방 함량이 적어 칼로리가 낮고, 철분과 칼슘이 다량 함유되어 빈혈 예방, 뼈 건강에 도움이 되는 건강한 다이어트 식품이며, 타우린도 풍부하여 바지락을 넣은 국이나 탕을 먹으면 숙취 해소에 좋습니다.

 
우리나라에서 연간 약 20만 톤 이상 생산되는 대표 수산물인 멸치는 2021년 4월에 이달의 수산물로 선정된 것이 어색할 정도로 1년 내내 사랑받는 수산물이지만, 봄철에 잡히는 멸치는 특히 인기가 좋습니다.

 

부산 등 남해 일대에서 잡히는 봄멸치는 ‘봄멸’이라고 불리는데, 크기가 15센티미터(cm) 정도로 크고 육질이 단단하여 맛이 좋습니다.

 

기장 멸치축제로 유명한 대변항에서 생산되는 대멸치가 대표적이며, 회나 멸치 쌈밥 등으로 싱싱하게 먹으면 봄 멸치의 진수를 느낄 수 있습니다.

또한, 멸치는 ‘칼슘의 왕’이란 별명답게 칼슘 함량이 높아 골다공증 예방에 좋고, 관절염 예방에 탁월한 비타민D가 풍부하며, DHA와 EPA 같은 오메가-3 지방산도 많아 혈전 생성을 예방하는 것으로 알려져 있습니다. 


최근 조선시대 해양생물 백과사전으로 불리는 '자산어보'를 소재로 한 영화가 개봉하였는데, 저자인 정약전 선생은 ‘바지락은 살이 풍부하고 맛이 좋다’고 하였고, 멸치는 ‘국이나 젓갈을 만들며 말려서 포로도 만든다’고 말한 바 있습니다.

임태훈 해양수산부 유통정책과장은 “200여 년 전에도 바지락과 멸치는 우리 국민의 밥상을 책임지는 주요한 먹거리였다.”라며, “우리나라에서 생산되는 제철 바지락과 멸치로 겨우내 쌓인 피로를 날리시고, 봄을 제대로 맛보시길 바란다.”라고 말했습니다. 

★ 최근 5년간 바지락 및 멸치 생산량 및 수출입량

 ▷ 생산량 (단위 : 톤)

 

구분

2016

2017

2018

2019

2020

바지락

28,083

27,696

51,464

46,027

45,755

멸치

140,958

210,943

188,684

171,677

216,748

    ※ 자료 : 국가통계포털(KOSIS)

 ▷ 수출량.수입량 (단위 : 달러($) / 킬로그램(kg))

 

구분

2016

2017

2018

2019

2020

바지락

수출

13,905,155

12,445,219

8,754,579

9,995,898

10,849,561

수입

40,805,922

41,223,831

35,765,795

35,994,322

33,968,186

멸치

수출

1,112,948

955,898

1,495,262

1,033,726

936,165

수입

352,309

413,217

251,212

358,866

118,453

    ※ 자료 : 수산물수출정보포털


출처 : 해양수산부

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는 지난해(2020년)에 이어 올해도 관내 벚꽃 명소인 인천대공원과 월미공원을 벚꽃 개화기간 동안 한시적으로 폐쇄한다고 밝혔습니다.

 

코로나19바이러스 대유행 위험으로부터 시민들의 안전을 최우선으로 하는 방역대책 일환으로 극성수기인 2021년 4월 3일부터 4월 11일까지 9일간 공원출입을 전면 폐쇄합니다.

박남춘 인천시장은 “올해도 우리시 벚꽃 명소에서 봄을 만끽할 수 없게 되어 아쉬움이 크다”고 말하며, “연일 코로나19의 기세가 꺽기지 않고 있어 지역감염 확산방지를 위한 선제적인 조치로서 일상의 봄을 위해 시민 모두의 동참을 당부 드린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시는 아쉬움을 달래기 위해 인천시 공식 유튜브(www.youtube.com/user/icncityhall)에 벚꽃 개화 모습을 담아 보여줄 예정입니다.

출처 : 인천광역시


이천시는 지난 20여 년간 설봉공원에서 개최한 이천도자기축제(이천도자기꽃축제)를 올해부터는 새로 조성된 예스파크(이천도자예술마을)에서 개최합니다.
 예스파크는 2018년 4월 27일부터 5월 13일까지 17일간 열리는 도자기축제 관람객을 맞이하기 위한 준비가 한창입니다.

이천도자기축제 홈페이지 http://www.ceramic.or.kr/

12만 3천평에 달하는 예스파크(Ye's Park; 藝's Park; 이천도자예술마을)를 꽃이 가득한 아름다운 공간으로 조성하기 위해 곳곳에 유채꽃, 게걸무 밭을 조성하고, 각 공방들은 개성 넘치고 손맛이 묻어나는 공예품 개발에 몰두하고 있습니다.
  
특히 올해는 이천 화훼협회와 함께 꽃 축제를 병행 개최합니다. 야생화, 꽃꽂이 전시와 경연대회, 도자 화분에 다육이 심기 등 각종 체험과 대형 꽃 전시관 조성 등 다양한 볼거리와 체험거리가 넘칩니다.
  
예스파크 내 개별 공방은 예술인 마을의 특성을 살려 1박 2일 아트스테이 프로그램을 추진합니다.
 이천도자기축제 홈페이지에서 아트스테이를 신청하면 원하는 작가의 공방에서 1박 2일간 머무르며 공예 제작기술을 직접 보고 배우고 체험할 수 있는 특별한 기회가 주어집니다.
 이는 단순히 축제 소비자로의 방문이 아닌 숙박과 도예체험을 한 번에 해결할 수 있는 좋은 기회입니다.
  
지난 축제에서 지적된 먹을 거리 문제 해결을 위해서 마을 곳곳에 다양한 푸드트럭(이동밥차)이 배치됩니다.
 관람객들은 봄날 걷기 좋은 마을 거리에서 개성 넘치는 200여 개의 공방을 둘러보며 맛있는 먹을거리와 함께 아름다운 추억을 남길 수 있습니다.

4월 27일 개막일을 기념해 대한민국 공군 특수비행팀 '블랙이글스'의 화려한 에어쇼를 시작으로 JTBC의 간판 MC 장성규, 이수진 아나운서가 축하 공연 진행을 맡습니다.
 
트로트 가수 홍진영과 보이그룹 엔티크, 파워 디바 김현정, K-POP 스타 구구단의 축하무대 이외에도 JTBC 히든싱어 왕중왕 가수 (이수영, 이승환, 임창정 모창 가수), 전자 현악 팀 샤인과 걸그룹 옐로우비(Yellow Bee)의 콜라보 공연까지 다양한 무대가 펼쳐집니다.
 
이천시는 향후 예스파크를 활성화해 침체된 도자산업에 물꼬를 터주고, 문화 예술이 살아 숨 쉬는 유네스코 창의문화 도시로서의 위상을 높여, 대한민국 대표 도자 도시의 명맥을 이어간다는 계획입니다.

한편 축제기간 대중교통이용객들의 편의를 위해 축제 주최측에서는 수도권광역전철 신둔도예촌역, 이천종합버스터미널에서 축제장을 오가는 셔틀버스를 운영합니다.
상세 버스 시간표는 이천도자기축제 → 셔틀버스운행에서 확인할 수 있습니다.

축제관련 문의전화는 031-638-8609~11

축제장 주소는 : 경기도 이천시 도자예술로5번길 109 (신둔면 고척리 599-6)

출처 :  경기도 이천시



지도 크게 보기
2018.4.25 | 지도 크게 보기 ©  NAVER Corp.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