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가 2021년 7월 9일부터 11일까지 3일간, 부산 벡스코에서 열리는 ‘제1회 대한민국 대표 축제 박람회’에 참가하여 경기관광축제를 알립니다.

 

경기도청 홈페이지 https://www.gg.go.kr/


도와 경기관광공사는 독립부스 형태의 홍보관을 운영하면서 박람회를 찾는 여행객에게 부천 국제만화축제, 파주 장단콩축제 등 ‘2021년 경기관광축제’ 30개를 소개하는 홍보 책자를 배포합니다.


또한 축제별 핵심 주제(콘텐츠)인 도자기, 음악, 만화, 꽃, 단풍, 인삼, 콩, 산나물, 기차 등을 활용하여 만든 ‘점 잇기 컬러링북(점을 이어 그림을 그리면서 색깔도 채우는)'을 어린이를 포함한 가족에게 나눠주고, 룰렛(원반돌리기) 등 현장 참여 이벤트를 통하여 방문객에게 다양한 기념품도 증정합니다.


수원시 등 도내 20개 시‧군도 별도 홍보관을 운영하면서 시‧군의 축제와 관광지, 농산물 등을 다양한 방식으로 소개할 예정입니다.


최용훈 경기도 관광과장은 “부산을 찾는 여행객들에게 경기관광축제 브랜드를 각인시켜 향후 경기도 방문을 유도하고자 한다”며 “이러한 경기도의 노력이 쌓여 코로나19로 침체된 도내 지역경제에 도움을 줄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하였습니다.

○ 경기대표관광축제 지도


○ 경기도 홍보관 조감도


출처 : 경기도

경기도 관광 자원의 우수성을 직접 찾아가 알리는 ‘경기관광 홍보관’이 올해부터 전국으로 확대 운영됩니다.

 

경기도는 올해 3억원의 예산을 투입해 2021년 6월부터 ‘경기관광 홍보관 운영 사업’을 진행한다고 3월 28일 밝혔습니다.

 

경기관광포털(경기관광공사) 홈페이지 www.ggtour.or.kr/

 

경기관광 홍보관은 특수 제작된 트럭(차량)을 이용하여 각 지역을 방문해 홍보영상을 상영하거나 홍보부스를 설치해 관광안내책자를 배부하는 일종의 이동식 홍보관입니다.

 
도는 기존 트럭 형태의 경기관광 홍보관을 올해 캠핑 콘셉트의 감성 카라반으로 변경하였습니다.

 

이에 따라 더 넓은 공간에서 현장 포토존 등 다양한 감각적 디자인을 선보이며 사람들의 주목을 받을 수 있게 되었습니다. 

 

활동 반경도 늘어나, 올해부터는 경기도를 비롯한 수도권을 벗어나 부산․울산․강원 등 전국을 돌아다니며 경기관광을 알립니다.

 

물리적 거리가 멀고 정보가 적어 경기도를 찾기 어려웠던 지역에도 ‘가보고 싶은 새로운 여행지’라는 인식을 심을 수 있도록 적극적인 홍보를 펼칠 예정입니다.

 
이 밖에도, 도는 홍보관이 단순한 홍보 수단을 넘어 경기관광의 매력·재미를 집대성한 랜드마크로 거듭날 수 있도록 콘텐츠 구성에도 심혈을 기울이고 있습니다.

 

최근 주목받는 비대면 관광지인 청정계곡과 경기 바다 등 도내 관광지 영상을 보여주는 상영관, 캠핑 소품을 활용한 포토존, 장소․상황에 맞는 체험 프로그램 등을 구성해 홍보관을 찾는 방문객에게 즐거움과 추억을 선사할 예정입니다. 


코로나 상황 속 홍보관을 찾는 방문객의 안전을 위해 철저한 사전 방역은 물론 안전 지침 준수 등 방역 대책도 마련하였습니다.

 
최용훈 경기도 관광과장은 “코로나 상황으로 관광 분야 홍보에 대한 부담이 높아 소극적 홍보에 그치는 경우가 많다”며 “안전에 대한 철저한 준비와 매력적인 콘텐츠를 담아 전국에 경기관광을 적극적으로 알리겠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지난 3월 25일, 도와 경기관광공사는 '2021 찾아가는 경기관광 홍보관 운영사업 착수보고회'를 개최하였습니다.

○ 특수 차량 형태의 이동식 경기관광 홍보관 사진


○ 가평 운학산계곡을 찾은 홍보관 사진


출처 : 경기도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