인천광역시(시장 박남춘)는 코로나19의 확산으로 수도권 사회적 거리두기가 4단계로 격상됨에 따라,

 

거리두기 2단계인 강화, 옹진군을 제외한 '중구' 을왕리, 왕산, 하나개, 실미해수욕장을 2021년 7월 12일부터 25일 까지 임시 폐장한다고 밝혔습니다. 

 

인천시청 홈페이지 https://www.incheon.go.kr/


이에 따라 중구 을왕리해수욕장을 비롯한 중구에 모든 해수욕장 내 샤워장, 음수대, 파라솔, 텐트, 대여시설 등의 이용을 긴급 중단하였습니다. 
  
인천시와 중구청은 현수막, 안내판, 옥외방송 등으로 이용객들에게 임시폐장을 알리며 해수욕장 운영을 중단하더라도 안전 및 방역요원을 배치해 개인 차양시설 설치 금지, 마스크 착용 등 방역지침 준수 계도활동을 지속할 예정입니다.

 

또한 운영중단에 따른 폐장 조치사항 및 방역관리 점검을 실시 할 예정입니다.  

박영길 시 해양항공국장은 사회적 거리두기 최고단계인 4단계로 현 감염 확산 상황의 엄중함을 고려해 개인방역수칙 준수와 해수욕장 이용을 자재해 줄 것을 당부하였습니다.

○ 참고사진 : 해수욕장 임시 폐장을 알리는 현수막


출처 : 인천광역시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