산림청(청장 박종호)은 2020년 마지막, 12월의 추천 국유림 명품숲으로 강원도 고성군과 인제군 경계에 위치한 '향로봉'을 선정했습니다.

향로봉(1,296미터(m))은 남한에서 오를 수 있는 백두대간의 최북단에 위치하며, 북쪽의 금강산, 남쪽의 설악산, 오대산 등과 이어집니다.
 고도가 높아 구름이 덮인 날이면 향로에 불을 피워놓은 모습처럼 보인다고 하여 향로봉이라 불리는 것으로 전해집니다.

남한에서 가장 춥고 눈이 많이 내리는 지역으로 11월에서 이듬해 4월까지도 눈이 내려, 북녘 망향의 운해와 겨울 설경이 무척 아름답습니다.

희귀식물과 다양한 멸종 위기 식물 등이 생육하고 있는 향로봉은 우리나라  중부산악지역의 대표적인 천연 숲(天然林)으로, 산림청은 2006년부터 이곳을 ‘산림유전자원보호구역’으로 지정.관리하고 있습니다.


정상부에는 주로 주목·신갈나무·갈참나무 등이 생육하며 사스래나무, 함박꽃나무 등 다양한 활엽수가 원시림에 가깝게 군락을 이룹니다.
 멸종위기종인 날개하늘나리, 금강제비꽃 등의 130여 종의 고산 초본식물이 생육하며, 생태·환경적 보전 가치가 높은 곳으로 평가받습니다.

산림청은 2015년 향로봉 인근에 ‘산림생태관리센터’를 조성하여 산림생물다양성 유지·증진과 산림복원사업 등의 산림관리를 체계적으로 진행해 오고 있습니다.

희귀·특산식물 종 보존을 위하여 난쟁이붓꽃 등 지역 자생수종 14종을 양묘하여 증식하고 있으며, 국민 생태탐방·체험·교육 프로그램을 운영하는 등 14천여 헥타르(ha)의 일대 산림유전자원보호구역을 관리하고 있습니다.

향로봉은 군사시설 지역이자 산림보호구역으로 입산에 허가가 필요하며 다만,  ‘백두대간 둘레길 탐방’ 숲길 체험 진행시기에 예약을 통해 향로봉 일대의 입산이 가능합니다.

자세한 숲길 탐방진행 안내는 한국등산·트레킹지원센터(전화번호 042-620-6350) 또는 인제 백두대간트레일(전화 033-461-4453)로 문의하면 됩니다.
 가까운 곳에 설악산국립공원과 통일전망대 등의 관광명소가 있습니다.  


출처 : 산림청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