경기도가 경기도 서해안의 풍부한 해양레저 기반시설과 천혜의 자연환경, 수도권에 근접한 지리적 위치 등을 활용한 경기바다 관광 명소화 사업을 추진한다고 2021년 2월 18일 밝혔습니다.


이를 위해 도는 올해 경기바다 특화거리 조성, 경기 갯길(바닷길) 조성, 경기바다 지역축제 지원, 경기바다 테마(주제)여행 시범투어, 경기바다 특화 투어버스 운영, 찾아가는 경기바다 홍보관 운영 등 총 6개 사업에 약 14억 5천만 원을 투입합니다.


도는 경기관광공사와 함께 우선 경기바다가 품고 있는 매력적인 관광자원(콘텐츠)을 확보하는 것을 목표로 특화거리 2곳을 선정한 후 경쟁력 있는 관광상품과 프로그램을 운영하여 지역관광 거점으로 조성합니다.

 

경기관광공사 경기관광포털 홈페이지 ggtour.or.kr/


이와 함께 관광분야 기존사업과 연계해 경기 둘레길 중 평택.화성.안산.시흥.부천.김포 262킬로미터(km)를 연결하는 경기 갯길(바닷길)을 조성하고, 시.군과 협력해 지역축제에서 뱃놀이 체험 등 바다를 테마로 하는 다양한 체험프로그램을 운영합니다.


또한 제부 마리나, 해양안전체험관 등의 우수한 해양시설과 어촌체험마을 프로그램 등과 연계해 경기바다 1박2일 살아보기 테마여행 코스를 시범운영하고 외국인 관광객을 위한 경기바다 특화 투어(관광)버스 노선 2개도 운영합니다.


이밖에 7~8월경 코로나19바이러스 상황을 감안한 관광 활성화 이벤트를 개최하고 경기바다 관광 콘텐츠를 집중 홍보합니다.

 

이후에도 일상 속(비수기, 평일) 바다관광 활성화 사업의 지속 추진을 통해 꾸준한 관광객을 유치, 지역경제의 안정성을 확보할 계획입니다.


최용훈 경기도 관광과장은 “경기바다는 방문한 관광객 중 84%가 재방문 의향이 있을 정도로 충분히 경쟁력이 있는 관광지”라며 “올해는 경기바다가 국민 모두에게 매력적인 관광지로 부각될 수 있도록 실질적인 사업들을 추진하겠다”고 말했습니다.


한편, 도는 지난해(2020년) 경기바다의 인지도를 높이기 위해 경기바다 사진·영상 콘텐츠를 제작해 사회관계망서비스(SNS) 등 온라인에 배포하고 경기바다 관광을 주제로 한 대국민 온라인 이벤트를 진행하였습니다.

 

또, 국내 개최 박람회에서 경기바다 홍보관을 운영하는 등 다양한 방법으로 ‘경기바다’를 홍보한 바 있습니다.

○ 안산 구봉도 낙조전망대 사진


○ 화성 전곡항 마리나 사진


○ 시흥 거북섬 웨이브 파크 사진


출처 : 경기도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