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세종특별자치시산림조합(조합장 안종수)과 산지 주말농장 형태의 ‘산림 텃밭’을 분양합니다. 

산림 텃밭은 농지에만 국한됐던 주말농장을 산으로 옮겨 산림을 재정비하고, 도시산림 속 치유 공간으로 조성하여 시민들에게 휴양(힐링)의 기회와 임산물 재배로 수확의 기쁨을 제공할 것으로 기대합니다.

산림 텃밭 분양장소는 세종시 연서면 쌍류리 243번지로, 규모는 33㎡(평방미터;구.10평), 99.1㎡(30평), 165.2㎡(50평), 330.5㎡(100평) 등 500곳(7.8헥타르(㏊))입니다.

신청 자격은 세종시에 주소지를 두고 있는 시민으로, 신청 기간은 1.2차로 나뉘며, 1차는 2021년 4월 26일부터 5월 10일까지이며, 2차는 5월 26일부터 진행할 예정입니다. 

분양은 선착순·입금 순서에 따라 진행하며, 수량 만료 시 접수를 마감합니다. 

1차 텃밭은 2021년 5월 중 개장예정이며, 분양 물량의 50%는 내달 중 분양하고, 잔여 물량은 6월에 분양할 예정입니다.

신청 방법은 세종특별자치시산림조합으로 현장 방문 또는 팩스 신청으로 가능합니다.

 

관련 문의 사항은 시청 누리집(홈페이지; www.sejong.go.kr/)과 세종시산림조합 기술지도과(전화번호 044-865-2132)로 연락하면 안내받을 수 있습니다.

시 관계자는 “산림텃밭이 선착순으로 분양되는 만큼 관심있는 세종시민들이 적극적으로 신청해 산지에서의 임산물 재배 체험과 산림 치유 및 힐링의 기회를 누릴 수 있길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 세종시 산림텃밭 항공 전경 사진


출처 : 세종특별자치시

세종특별자치시(시장 이춘희)가 연말연시 방역 강화 특별대책에 따라 오는 2021년 1월 1일 관내에서 진행할 예정했던 모든 해맞이 행사를 취소합니다. 

사회적거리두기 상향조정과 방역 강화 특별대책 기간이 내년 1월 3일까지 연장되면서 대면 접촉에 의한 코로나19바이러스 확산을 방지하기 위해서입니다. 

해맞이 행사는 본래 세종호수공원, 조치원읍, 연기면, 연동면, 금남면, 장군면, 연서면, 소정면, 부강면 등 9곳에서 개최될 예정이었습니다. 

해맞이 행사에는 매년 방문객 8,000여 명의 발길이 이어져 풍물 길놀이, 소망 말하기, 포토존 운영 등 프로그램을 제공해왔지만, 올해는 적극적인 방역 동참을 위해 행사를 취소하기로 했습니다. 

이춘희 시장은 “코로나19 확산방지를 위해 해맞이 행사를 개최하지 않기로 했다”며 “시민들은 모두의 안전을 위해 연말 연시 이동을 최대한 자제해 주시고, 집에서 가족과 함께 안전하고 행복한 새해를 맞이하시길 부탁드린다”고 당부했습니다.

출처 : 세종특별자치시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