목포시가 2021년 8월 19일, 유달산목재문화체험장 개장식을 개최하고, 오는 9월부터 정상 운영할 예정입니다.

목재문화체험장은 목재에 대한 종합적인 지식과 정보, 다양한 체험을 제공하는 시설입니다.

 

목포시청 홈페이지 http://www.mokpo.go.kr/

시는 노후된 기존의 '난 전시관'을 철거하고, 해당 부지에 총사업비 30억원(시비 6억원)을 투입하여 지하1층·지상2층, 연면적 856평방미터(㎡) 규모의 목재문화체험장을 지난 2020년 6월 착공해 2021년 7월 준공하였습니다.

김종식 목포시장은 “목재문화체험장이 목재에 대한 종합적인 지식과 정보를 제공하고, 여가 활동의 편의를 향상할 것으로 기대된다”며 “유아, 청소년, 일반인 등 대상별 수준과 능력을 고려해 프로그램을 개발하고, 실생활에 유용한 목제품 제작을 적극 지원하겠다”고 말했습니다.

목재문화체험장은 지속 가능한 전통목재 문화의 우수성과 다양성을 접하는 한편 몸소 나무를 다듬고 목제품을 만드는 목공 공동체(커뮤니티)의 거점으로 자리매김할 것으로 기대하고 있습니다.

목재문화체험장은 친환경 목재장난감을 가지고 노는 유아목재놀이터, 유아와 초등학생 목공체험실(2실), 성인반 목공체험실(1실), 목공기계실 등 다양한 연령층이 목재문화를 경험할 수 있는 공간을 비롯해 휴게공간, 야외 잔디광장 등으로 조성하였습니다.

목재문화체험장의 입장료는 무료입니다.

 

다만, 목공지도사의 지도로 독서대, 우드스피커, 빵도마 등 목공예품을 만드는 목공체험프로그램은 체험비와 재료비가 유료입니다.


출처 : 전라남도 목포시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