부산시(시장 박형준)는 2021년 7월 26일부터, 지방자치단체(지자체) 자율접종을 시행한다고 밝혔습니다.

부산시는 이번 지자체 자율접종을 통하여 고위험군을 보호하고, 코로나19 확산을 차단해 현 방역상황을 개선한다는 방침입니다. 

부산시청 홈페이지 http://www.busan.go.kr/

지자체 자율접종으로 공급 예정인 화이자 백신은 18만5천 명분(37만 회분)으로, 시는 질병관리청의 지자체 자율접종 시행 방침에 따라 접종 대상군을 선정하였습니다.

 

이에 구·군과 관련 기관 및 협회 등의 협조를 받아 오는 7월 21일까지 대상자 등록을 위한 조사를 진행하고 있습니다.

시는 코로나 방역상황, 집단발생 가능성, 고위험군 여부, 사회필수인력 여부 등을 고려하여 항만근로자.선원 등 어업종사자, 상반기 접종대상자 중 미접종자(신규 입사‧입소자 및 명단 누락자), 3밀(밀폐, 밀접, 밀집) 시설 거주자 및 입소·종사자, 대민 서비스 종사자, 그 외 행사 관련 참가자 및 종사자 등을 우선 접종대상군으로 선정한 바 있습니다.

다만, 1차 접종자 및 접종 미동의자, 접종 시기가 비슷한 50대(1962년~1971년생)는 제외합니다.

 

시는 대상 인원과 방역상황 등을 고려하여 대상군을 추가 발굴하는 등 자율접종의 목적과 취지에 맞게 운영한다는 방침입니다.

아울러, 이번 자율접종 대상에는 학업·취업·질병 치료를 위하여 국외 방문이 불가피한 시민을 포함합니다.

 

신청자는 예방접종 신청서와 출국을 입증할 수 있는 서류, 여권 등 관련 서류를 준비하여 오는 7월 21일 오후 6시까지 부산시 코로나19예방접종추진단(전화번호 051-888-3671)으로 신청하면 됩니다.

 

당사자 외 부모 등 출국 시 동승자는 신청 대상에서 제외되며 필수목적 출국 예방접종 절차와 동일한 심사 및 승인 절차를 거쳐 대상 여부를 확정할 예정입니다.

안병선 부산시 시민건강국장은 “자율접종 대상자 조사가 오는 21일에 마감되는 만큼, 대상자는 대상자 등록을 위한 조사에 적극적으로 협조하여 주시기를 당부드린다”라고 말했습니다.

한편, 자율접종 대상자로 최종 확정되면, 2021년 7월 26일부터 예방접종센터에서 순차적으로 화이자 백신을 접종받을 수 있습니다.

출처 : 부산광역시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