천안시가 2021년 6월 15일부터 주요 도심지역을 순환하는 ‘심야버스’ 운행을 시작합니다.

시는 심야시간 대중교통 수요 해소를 위해 ‘노선번호 10번’을 부여하고, 밤 10시부터 다음날 새벽 4시까지, 30분 배차간격으로 천안형 심야버스를 운행한다고 밝혔습니다.

천안시 교통정보시스템 홈페이지 http://its.cheonan.go.kr/

심야버스 노선은 빅데이터 분석 결과에 따라 천안시청을 기점.종점으로 천안아산역, 천안동부역, 터미널, 두정역 등 유동인구가 많은 주요 동 지역을 거쳐 양방향 순환 운행합니다.

심야버스 요금은 현행 천안지역 시내버스 요금과 동일하며, 교통카드 사용 시에는 어린이 700원, 청소년 920원, 성인은 1500원입니다.

천안시는 지난해(2020년)부터 심야버스를 도입을 준비하였으나, 코로나19 상황 악화로 인해 운행을 보류한 바 있습니다.

시 관계자는 “생활권 확대와 생활패턴의 다변화로 심야시간 유동인구가 꾸준히 증가하는 추세에 따라 심야시간 버스를 운행하게 됐다”며, “늦은 시간 귀가하는 시민들의 이동 편의와 안전에 기여할 것으로 기대하며 많은 시민들의 이용을 부탁드린다”고 말했습니다.
 
출처 : 충청남도 천안시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