통영시에서는 코로나19 바이러스 장기 대유행으로 모두 어렵고 힘든 시간에 통영의 예술인 34인이 함께 동피랑 벽화마을에 작품활동을 통해 서로에게 위로가 되고 소소한 웃음을 담아내도록 2020년 9월부터 12월까지 실시한 공공미술 프로젝트의 온라인 전시회를 2021년 2월 25일부터 엽니다.

 

통영시청 홈페이지 www.tongyeong.go.kr/

2020 공공미술 프로젝트는 ‘소소(笑少)한 골목길 프로젝트’라는 제목으로 주민들의 삶 속의 이야기를 소소(笑少)한 재미를 통하여, 주민의 참여 의식과 관심을 불러 일으키고 통영 전통 누비, 나전칠기를 활용한 작품들로 관광객들에게는 통영 예술·문화를 알리고 재미난 이야기(스토리텔링)를 제공하였습니다. 

온라인 전시에서는 2개월간 힘써 준 34인의 작가들의 제작과정과 주민들과 함께 해 나간 여정을 담았으며, 작품에 대한 이해를 도와줄 작품설명도 볼 수 있습니다.

 

작품은 입체·회화 벽화, 조형물, 주민 참여작품, 공간조성 등 총 22점의 작품을 즐길 수 있으며 집에서도 갤러리에 온 듯한 느낌을 받을 수 있습니다.


강석주 통영시장은 “코로나19로 지친 지금 통영 문화예술의 높은 수준을 보여주는 동피랑 공공미술프로젝트의 온라인 전시를 통한 아름다운 작품 감상으로 시민들에게 잠시나마 지친 일상의 피로를 달래고 편안한 휴식을 즐길 수 있는 멋진 선물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2020 동피랑 공공미술프로젝트' 온라인 전시작품은 공식 홈페이지(www.동피랑.kr/main/main.php)에서 확인 가능하며, 2021년 2월 25일부터 1년간 전시할 계획입니다. 


출처 : 경상남도 통영시

+ Recent posts