진주시는 서울~진주 KTX(케이티엑스) 노선을 2021년 1월 5일부터 증편한다고 2020년 12월 30일 밝혔습니다.

1월 5일 부터 오전 5시 5분 서울 출발, 오전 8시 35분 진주 도착,
 오전 8시 50분 진주 출발, 12시 45분 서울 도착 하는
 서울 진주간 KTX편이 증편되어 시민들과 혁신도시 11개 공공기관의 직원들은 매일 서울에서 출‧퇴근과 출장이 당일로 가능하게 됩니다.

 

열차시간조회 및 예약은 한국철도공사 레츠코레일 홈페이지 www.letskorail.com/


이와 함께 진주시와 진주역은 점차적으로 퇴근 시간대 증편도 추진하고 있습니다.

그 동안 진주시와 진주역은 서울에서 출․퇴근하는 진주혁신도시 및 인근 항공국가산업단지 종사자들의 서울 진주노선 KTX증편 요구에 따라 지속적으로 한국철도공사와 국토교통부에 요구하여 왔습니다.

현재까지 서울출발 KTX는 평일 왕복 10회 운행되나 서울에서 진주로 출근하기 위해 오전 5시 40분 첫 열차를 타면 진주에는 오전 9시 15분에 도착하고, 퇴근 시에도 진주 출발 오후 5시45분 또는 8시10분 열차를 탑승해야 하는 등 출‧퇴근 시간대 열차는 사실상 없는 실정이었습니다.

한편, 진주시는 남부내륙고속철도(서부경남 KTX)가 사실상 노선이 확정됨에 따라 조기 착공과 함께 부산(부전)~마산 간 운행 예정인 준고속열차 운행을 진주까지 연장 운행하는 것도 함께 추진하고 있습니다.

조규일 진주시장은 30일 오전 진주역을 방문하여 “퇴근 시간대 KTX증편과 부전~마산 간 준고속열차의 진주 연장 운행에 대해서도 조속히 추진 될 수 있도록 함께 힘을 모으자”며, “항공국가산업단지와 혁신도시 공공기관이 밀집한 만큼 금번 KTX 증편으로 지역 접근성이 좋아져 산업 활동과 지역경제 활성화에 큰 도움이 될 것으로 기대한다”고 말했습니다.


출처 : 경상남도 진주시

+ Recent posts